Home > News > News
미니멀리즘 디자인과 최상의 기술력을 갖춘, 융한스 워치

독일 방송인 다니엘 린데만이 선택한
융한스 워치




국내 최대 시계 편집샵인 ㈜우림FMG의 융한스(Junghans) 워치에서 브랜드 앰버서더인 다니엘 린데만의 영상 컨텐츠와 비주얼을 새롭게 공개했다.

 

비주얼 속 다니엘은 마이스터(Meister)’, ‘막스빌(Maxbill)’ 워치를 클래식하면서도 캐주얼한 수트와믹스매치 착용하여 시선을 사로잡았다. 영상 컨텐츠에서는 오랜 전통을 자랑하면서도 독일 시계 업계를 대표하는 브랜드인 융한스가 어떤 브랜드인지에 대해서 워치 칼럼니스트와 함께 알기 쉽게 설명해주었다





마이스터(Meister)’ 컬렉션은 심플한 디자인에 전문적인 시계 제조 기술력을 결합한 라인이다. 디자인적으로 독일 시계 브랜드의 긍지를 드러내는 컬렉션이며, 외관은 물론 정밀한 무브먼트를 특징으로 한다. 특히 마이스터 라인은 드레스 워치로 착용하면 스타일에 품격과 고급스러움을 더해줘 눈길을 사로잡는다

 

 




막스빌(Maxbill)’ 컬렉션은 마이스터 컬렉션과 함께 융한스의 중심을 이루는 라인이며, 전설적인 디자이너로 손꼽히는 막스빌이 융한스와 함께 만든 시계 컬렉션이다. 바우하우스 특유의 현대적인 디자인이 특징이기 때문에 클래식하면서도 심플한 디자인을 찾는 이들에게 권한다.

 

 


 

메가(Mega)’ 컬렉션은 라디오 컨트롤 기능이 탑재된 컬렉션으로, 마이스터 메가와 막스빌 메가로 나뉜다. 융한스는 일본 브랜드들 보다 앞서 세계 최초의 라디오 컨트롤 기술 개발/발표 하였다. 라디오 컨트롤 기능은 미국과 유럽, 일본에 위치한 주파수국에서 신호를 자동으로 수신해 정확한 시간을 구현해준다.




 

 

(Form)’ 컬렉션은 막스빌 라인 만큼이나 미니멀한 디자인이 돋보이는 컬렉션이다. 특별한 날을 위한 시계가 아닌, 언제 어디서나 어울리는 특별한 시계로, 어떤 패션 스타일링에도 어울리는 데일리 워치인 동시에 인체공학적으로 우수한 착용감이 돋보인다.

 

융한스 브랜드 관계자는 검소하고 합리적인 소비로 유명한 독일 사람들도 융한스 워치 브랜드를 고급형 국민 시계로 여기고 있는 만큼, 한국 사람들에게도 융한스 브랜드가 어떤 브랜드인지, 왜 융한스 워치가 합리적인 시계인지에 대해서 독일 방송인 다니엘 린데만이 설명을 잘해주어 기쁘다.” 라고 전했다.

 

융한스 워치의 다채로운 컬렉션은 국내 최대 시계 전문 편집샵 갤러리어클락(Gallery O`clock) 전국 매장에서 만나 볼 수 있다.